본문 바로가기

홍준표 페이스북

홍준표 대표, '영수회담으로 북핵해법찾겠다',,, 귀국메시지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여야 영수 회담을 통해서 북핵해법을 찾겠다“고 밝혀 냉각된 정국이 풀릴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홍준표 대표는 오늘 자신의 페이스북에 “귀국해서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영수회담을 통해서 북핵위기의 해법을 찾고자 합니다”라고 적었습니다. 현재 자유한국당은 방통위원장의 일방적인 인사 등의 문제로 국감을 보이콧한 상태입니다. 또한 오늘 신경민 의원이 고영주 이사장에게 온 갖 수모를 주는 언사를 하.. 더보기
홍준표 대표, 서청원. 최경환은 '후안무치한 사람들'   박근혜 팔이로 자기영달에 몰두했던 사람들이여 박근혜 탄핵 때 코빼기도 보이지 않던 사람들이여 좌파정권 탄생에 1등 공신 역할을 했던 사람들이여 더 이상 박근혜 마케팅 멈추고 자유한국당을 떠나십소서   서청원. 최경환 의원은 박근혜 전 대통령의 최 측근이었습니다. 2012년 총선 당시 공천파동을 주도했던 핵심 인물이었습니다. 박근혜 탄핵 정국을 불러 온 장본인입니다. 문재인 좌파정권을 탄생시킨 1등공신입니다. .. 더보기
홍준표 대표, '전술핵 재배치를 위한 미국방문' 즈음의 대국민 메시지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는 23일 미국 조야(朝野)의 지도자들과 만나 북핵위기에 대처하기 위한 협력 방안을 논의하고자 미국을 찾습니다. 홍준표 대표는 23~27일 미국 워싱턴 DC를 방문해 폴 라이언 미국 의회 하원의장과 폴 새넌 미국 국무부 정무차관 등 정관계 인사를 두루 만날 것입니다. 홍 대표의 미국 방문은 북한의 6차 핵실험 및 미사일 발사로 국민의 안전과 국가안보 불안이 심각히 증대되고 있다고 보고 전술핵 재배치 .. 더보기
홍준표 대표 '미국방문 후 당내 문제 마무리하겠다' 국회의원 몇명 입당 받기 위해 친박 핵심 청산을 하는 것은 단연코 아닙니다. 애초에는 청산 대상이 많았지만 최소한의 책임을 혁신위와 윤리위에서 물은 것입니다.  한국보수 우파들이 이렇게 철저하게 무너진 적이 한번도 없었습니다. 그런데 아무도 책임지지 않고 어물쩍 넘어가는 것은 국민들이 용서치 않을 것입니다. DJ는 97년 대선에서 국회의원 83명으로 집권 했습니다. 단순히 국회의원 숫자만으로 집권하는 것이 아니라 의원들의 집.. 더보기
홍준표 대표, 김문수 전 경기지사에 '박근혜 출당의지' 분명히 해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21일 친박핵심 최경환 의원에 이어 김문수 전 경기지사의 페이스북 글에 대해서도 강하게 질타했습니다. 박 전 대통령 출당 의지를 재차 분명히 한 것입니다. 홍준표 대표는 자신에 대해 "촛불세력에 영합하고 있다"고 비난한 김문수 전 지사를 향해서도 "친이계 출신으로 경기지사를 두번이나 하시고 박근혜 정권이 들어서자 느닷없이 친박으로 변신하여 국회의원 출마를 위해 대구로 내려 가실 때 많은 사람들이 '이건 아니다'라고 .. 더보기
홍준표가 최경환에 분노한 이유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오늘 윤리위원회로부터 자진 탈당 권유에 저항하는 친박계 핵심인 최경환. 서청원 의원에게 「후안무치하다. 측은하다. 공깃돌은 없다. 자중하라」 등의 격한 언어로 분노의 직격탄을 날렸다. 홍준표 대표는 2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그렇게 종교처럼 떠받들던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때 그는 무엇을 했는지 구속되어 재판 받을 때 구치소 면회라도 한번 갔는지 국민상대로 탄핵 무효 여론전이라도 주도 했는지 한번 물어 보자"며 .. 더보기
자유한국당 박근혜 탈당 권유 결정에 대한 홍준표 대표 심경   자유한국당은 20일 최순실 국정농단 및 탄핵 사태에 대한 정치적 책임을 물어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해 탈당을 권유하는 징계 결정을 내렸습니다. 이로써 한국당은 지난 3월10일 헌법재판소의 박 전 대통령 탄핵결정 이후 7개월여 만에 박 전 대통령과 정치적으로 절연하게 됐습니다. 자유한국당 윤리위원회는 20일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회의를 열고 박 전 대통령에 대해 "징계를 의결했다"며 징계 종류는 "탈당 권유"라고 밝.. 더보기
홍준표 대표, ‘국민의 눈으로 혁신할 것’   자유한국당 혁신 작업에 전력을 기울이고 있는 홍준표 대표가 국민 눈높이에 맞는 강력한 쇄신을 단행할 것을 재차 강조했다. 또 혁신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당내 기득권 지키기와 반발, 분열 등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구성원들의 단합된 힘을 강조했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지금의 자유한국당은 모든 가치가 허물어진 폐허”라며 “다시 일어서기 위해서 우리는 처음부터 다시 시작해야 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