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준표 NEWS

자유한국당, 강연재 변호사 노원 병 국회의원 출마

자유한국당 홍준표 당대표는 2018. 5. 14() 오후 서울시 노원 병 국회의원 보궐선거 후보 영입인사 환영식에 참석했다.

홍준표대표는 인사말씀을 통해 노원 병 후보가 강연재 변호사님으로 확정이 되면서 이번 6.13선거의 퍼즐이 끝났다. 누구도 선뜻 나서지 않았는데 우리 강변호사님이 용기 있게 어려운 당을 위해서 노원 병에 출마를 해 주신 것에 대해서 정말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리고, “한 달 동안 노원 선거가 꼭 성공할 수 있도록 노원의 터줏대감인 이노근 위원하고 당이 합심해서 강변호사를 돕겠다는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강연재 변호사는 중도라는 것은 독자적인 정치 이념이나 정치 철학이라기보다 어떤 판단과 언행을 하는데 있어서 합리적인 자세를 중시하는 일종의 가치관, 처세에 관한 개념이라는 것이다. 독립된 정당이나 정치 영역으로 존속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중도보수를 지향하는 저는 대한민국 보수의 큰 집인 자유한국당에서 중도성향의 국민까지 아우르며 대중의 사랑과 신뢰를 받는 신보수의 시대를 새롭게 여는데 밀알이 되고자 한다. 신보수의 가치 중에서도 기업 중심의 자유시장 경제와 성장주도의 경제를 다시 확립하고, 잘 먹고 잘사는 나라를 만드는 것 그리고 서민과 약자에게 보다 많은 기회를 제공하고 서민 중심의 사회공동체를 지켜내는 것이 특히 중요한 가치로 세우고 싶다며 자유한국당 후보로 나서는데 입장을 밝혔다.

함께 참석한 노원의 터줏대감 이노근 노원구갑 당협위원장은 이번 노원 을은 민주당 국회의원 후보로 김성환 전 구청장이 출마 한다. 그리고 바른미래당, 그 쪽에서는 민주당에 구청장 후보로 출마하려고 하던 분이 변칙적이라고 경선과정에서 민주당의 변칙적인 방법을 했기 때문에 승복할 수 없다고 하면서 탈당을 하고 그 분이 구청장 출마를 선언했다. 그러니까 지금 민주당도 갈라져 있고 또 그 사람이 구청장 나오고 또 바른미래당은 이준석씨가 나온다고 말했다.

그런데, “안철수 쪽, 바른당 소속의 당원들은 거의 얼마 없다. 안철수 쪽 계열의 당원들이 좀 있는데 상호간의 충돌이 있다. 그래서 우리 자유한국당에 다소 침체는 했지만 강연재 변호사가 각종 개발 사업을 공약으로 사용하면 충분히 승산이 있다고 말했으며 열심히 도와 당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