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준표 NEWS

홍준표대표, 중소기업의 목소리 경청

자유한국당 홍준표 당대표는 2018. 1. 25() 오전, 생활정치 2중소기업 활성화중소기업중앙회 회장단을 접견했다.

홍준표 대표는 정권이 바뀌면 달라지는 것이 있어야 하는데 점점 기업들 환경이 더 팍팍해지니까 저희들도 걱정이 많다. 지난번에도 베트남에 가서 베트남의 기술력이나 숙련된 노동력이 한국을 능가했다. 임금은 10분의 1이다. 그러니까 베트남의 한국 기업이 만드는 일자리가 70만 개다. 그러면 베트남에서만 한국기업이 만드는 일자리가 70만 갠데 세계적으로 치면 일자리가 300만 개가 된다. 점점 기업들이 해외탈출을 하고 있다. 또 미국이나 일본에서는 기업들이 본국으로 돌아가고 있다. 애플 같은 경우에도 LA에 나가있던 수백억 달러의 돈들이 전부 국내로 돌아와 일자리 창출을 한다는데 우리나라는 거꾸로 가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청년 일자리는 최악의 상황을 만들고 있으며, 기업들은 해외로 탈출 기회만 엿보고 있어 국내 청년들을 위한 양질의 일자리를 만들어 내기엔 많이 어려울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홍대표는 노동시장을 적극적으로 개혁하고 강성귀족노조의 활동을 축소해야 하는데, 향후 어려워 보인다고 말했다.

홍 대표는 정권이 바뀐 후 중소기업의 어려운 점을 듣고 정책에 반영하겠다며 중소기업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