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준표 NEWS

홍준표 당대표, 법인세 인상 막지 못해 사과...

자유한국당 홍준표 당대표는 2018. 1. 25() 오후, 생활정치 3기업 살리기대한상공회의소 현장 방문을 접견했다.

홍준표 대표는 먼저 지난 예산국회 때 저희 당이 법인세 인상을 막지 못한 점에 대해서는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이유여하를 불문하고 저희들이 실책을 범한 것에 대해 다시 한 번 사과의 말씀드린다, 앞으로 그런 일이 없을 것이라고 약속드린다며 사과 인사를 전했다.

홍 대표는 박용만 회장과 서울 상회 회장단 여러분들이 대한민국 경제의 중추역할을 하시며 나라 발전을 이끌고 계신다. 정권이 바뀌면 기업의 봄날이 오는 것이 거의 관례였는데, 정권이 바뀌고 난 뒤에도 아직도 기업들은 한겨울을 계속 견뎌하는 상황이 되어 저희들로써는 죄송하고 미안하게 생각한다. 앞으로 저희들 제대로 된 역할을 해서 한국경제가 더 이상 침몰하는 일이 없도록 올해부터는 대한민국을 위해서 열심히 하겠다는 약속의 말씀드린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작년 한 해 동안 저희들은 어둡고 긴 터널을 지나오면서 내부정비하고 지난 연말로 저희 당이 내부정부가 완료되었다. 새해부터는 대한민국 중산층과 서민, 기업의 기를 살리는 제도와 법을 경제계와 협력해서 정부가 잘못 가고 있는 것을 바로잡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