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준표 NEWS

홍준표 당대표, 소상공인 생존권 사수 결의대회 참석

자유한국당 홍준표 당대표는 2018. 5. 14() 오후, 여의도 공원 내 문화광장에서 열린 소상공인 생존권 사수 결의대회에 참석 했다 

홍준표 대표는 인사말을 통해 우리나라는 특이한 경제구조를 가지고 있다. 자영업자분들이 약 700만 가량 있다. 그것은 세계에 유례없는 경제구조라고 전문가들로부터 들었다. 그만큼 소상공인·자영업자들이 우리나라의 경제주체로서 역할이 크다고 말했다. 하지만 조직화되어 있지 않기 때문에 압력집단으로서의 역할이 적고 소외 되었다고 했다.

또한, ‘700만 소상공인들이라면 아내 한사람, 자식 한명만 해도 2,000만명이다. 그것은 선거의 결과를 좌우할 수 있는 압력집단이 된다며 소상공인기본법을 비롯한 여러 가지 관련법이 처리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홍준표 대표는 우리 소상공인·자영업자여러분들의 생계에 지장가지 않도록 노력할 것이고, 급속한 최저임금 인상으로 고통 받는 자영업자·소상공인여러분들에 대해서 특단의 대책을 별도로 세울 것을 약속한다고 덧붙였다.